국회의원 선거는 4월에 치뤄진다생명이 움트고 온갖 꽃들이 만개하는 싱그러운 봄과 국민을 위해 봉사할 새 일꾼을 뽑는 총선은 시기적으로 아주 잘 어울린다봄은 새롭게 무언가를 시작하기에 더할나위 없이 좋은 계절이지 않은가산과 들이 산뜻한 새 옷으로 갈아입는 것처럼 총선에는 무언가 새롭게 바뀔 것이라는 기대감이 들게 마련이다적어도 표면적으로 보면 그렇다.

그러나 실상은 기대와는 전혀 다르게 흘러간다계절은 영락없는 봄인데선거판은 여전히 겨울의 모습 그대로다칙칙하고 우중충하며황량하고 을씬년스럽다새로움도 없고 그렇다고 기대감도 없다. 솔직히 말하면 벌써 수십년 째 되풀이되고 있는 볼쌍스러운 선거 풍경에 넌덜머리가 날 지경이다정치판이야 요동치겠지만 여전히 그들만의 리그요 축제인 탓이다.




ⓒ 한겨레


대한민국에는 선거에 관해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독보적인 사람이 하나 있다도박판에 타짜가 있다면 선거판에는 그가 있다박근혜 대통령은 선거의 여왕으로 통한다선거 때마다 연전연승을 해온 탓에 붙여진 별칭이다절체절명의 위기 속에서도 그만 나타났다 하면 선거판은 술렁거렸고그 때마다 새누리당은
 기사회생했다존재 자체만으로도 상대에게 위압감을 주고아군에게는 이길 수 있다는 확신을 주는 사람그는  불패의 신화를 써가고 있는 선거의 ''이다.


그래서일까새누리당에서는 지금 '박타령'이 한창이다너나 할 것 없이 어떻게든 박근혜 대통령과의 연줄을 이어보려고 기를 쓰는 모습이 역력하다기존의 '친박'으로는 약발이 부족하다고 생각했는지 '진박(진실한 박근혜계)'이라는 교태의 수사까지 동원하고 있다박근혜의 이름에 기대려는 사람들과 이를 대놓고 즐기고 있는 대통령대한민국 정치의 후진성을 보여주는 목불인견이 아닐 수 없다.




ⓒ 한국경제


여의도로 복귀한 최경환 의원은 최근 대구 지역 예비후보의 개소식에서 "대구 경북 의원들이 박근혜 정부를 위해 한 일이 도대체 뭐냐"며 핏대를 세웠다그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유승민 의원을 향해서는 "증세없는 복지는 허구라면서 (대통령의뒷다리나 잡지 않았으냐"고 맹공을 퍼부었다이어 진박을 자처하는 영남권 예비후보들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일일이 참석하며 얼굴을 내비쳤다대구 경북에 진박들을 꽃아주기 위해 멍석깔기에 들어간 것이다.

그의 박타령은 직설적이다 못해 아주 노골적이다진박 마케팅에 대한 당안팍의 비판에도 불구하고대통령을 도와주는 사람들이 진박인데 도대체 뭐가 문제냐며 대구 경북에 출마를 선언한 진박들을 홍보하고 나섰다대통령의 최측근이 대놓고 본색을 드러내자 이 지역 후보들 역시 노골적인 진박 팔이에 팔을 걷어부치는 모습이다그들은 자신들을 '진박 6'이라 명명하고 친유승민계 현역의원들에 맞서 공동전선을 펴고 있는 중이다.




ⓒ 아주경제


어제는 친박 실세인 조원진 원내수석부대표의 입에서 믿을 수 없는 발언이 튀어나오기도 했다그는 어제 "헌법보다 인간관계가 먼저"라고 말하면서 박근혜 대통령과 갈등을 빚었던 유승민 의원을 강하게 성토했다현역 국회의원의 입에서 헌법 가치보다 박근혜 대통령과의 관계가 더 중요하다는 말이 서스럼없이 나오고 있다끔찍하다새누리당에는 저와 같은 반헌법적 인식으로 무장한 자들이 상당하다그들이 모여 열심히 법을 만든다노동개혁()법이 만들어진 것은 우연이 아니다.

여당 내부에서 박타령이 난무하고 있다는 것은 선거가 그만큼 가까와 졌다는 방증이다총선일이 다가오면 다가올수록 박타령은 더욱 빈번해지고 드세질 것이다이 나라는 후보자의 철학과 가치관살아온 이력과 능력정책보다 누가 더 박근혜 대통령과 가까운 사람인가누가 더 박근혜 대통령에게 진실한 사람인가가 선거 당락에 더 중요한 영향을 끼치는 곳이 아니던가지구상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진풍경이자 요지경이 아닐 수 없다.




ⓒ JTBC 뉴스


박근혜 대통령은 과거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의 제왕적 리더십에 반기를 들며 탈당한 전력이 있다. 1인 보스 체제의 제왕적 통치를 신랄하게 비판했던 그가 지금은 그보다 더한 제왕의 면모를 보이고 있다는 것은 곱씹어 볼 대목이다무엇이 그를 이토록 변하게 만든 것일까권력의 비루한 속성과 무서움이 여지없이 드러나는 순간이다.

절대권력을 구축한 권위적 제왕과 그의 후광이 필요한 사람들이 선거를 앞두고 또 다시 술렁이고 있다. 이럴 땐 산 자들의 욕망이 한없이 추하게만 느껴진다진박이 쪽박이 되지 않는 한 끝나지 않을 저주다.





♡ 바람 언덕은 상식이 통하는 세상을 꿈꾸는 1인 미디어입니다 

♡ 여러분의 공유와 공감은 제게 큰 힘이 됩니다 

세상이 보이는 정치·시사 블로그 ▶▶ 바람 언덕 응원하러 가기 (클릭)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16.02.05 08:05 신고

    정말 생각만 하면 속이 끓어 오릅니다
    제가 정치 관련 포스팅을 자제하는것도 시간도 부족하지만 제 자신을
    제어를 못해서입니다 ㅎㅎ

    정말 요즘 이 대구 지역을 완전 자기네들끼리 난도질을 하고 있습니다
    대구 유권자를 봉으로 보고 있습니다
    진박 감별사도 나오고 있는 웃기는 실정입니다
    아마 경선에서부터 진박,친박 우수수 떨어질겁니다

  2. Favicon of https://saenooree.tistory.com BlogIcon 耽讀 2016.02.05 08:13 신고

    진박이 쪽박이 되는 그날을 기다립니다
    왜 언론들은 친노패권주의(동의하지 않지만)는 말하면서 진박패권주의는 말하지 않을까?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3. Favicon of https://sophist.entinfo.net BlogIcon 소피스트 지니 2016.02.06 13:23 신고

    진박이니 친박이니 권력만 쫒는 개들이 언젠가 진짜 주인에게 혼쭐이 나는 때가 와야할 텐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