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언덕입니다. 

새해가 시작된 지 벌써 한달이 훌쩍 지나갔습니다. 

매일 반복되는 일상에 빠져 살다보면 

이렇게 하루가 한달이 급행열차마냥 빠르게 흘러갑니다. 

월요일이 시작됐나 싶으면 어느새 주말입니다. 

무엇을 해야 하는지, 어떻게 해야 하는지

생각하고 정리해 놓지 않으면 

시간이 참 무의미하게 흘러갈 수도 있습니다. 


유명한 작가였던 버나드 쇼의 묘비명에는 

이렇게 쓰여 있다고 합니다. 


"우물쭈물 살다 내 이렇게 끝날 줄 알았지"


이는 오역이 빚어낸 해프닝입니다만,  

그럼에도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하루하루를 헛되이 보내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시간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이 말을 기억하면서 오늘을 살고 내일을 기다렸으면

좋겠습니다. ^^*



12월 달 후원금은 

농협으로 총 64만 1000원이 후원되었고, 

기업은행으로는 6만 75000원이 후원되었으며, 

페이팔로는 23만 3000원이 후원되었습니다. 



1월 달 후원금은 

농협으로 19만 2000원이 후원되었고

기업은행으로는 6만 75000원이 후원되었으며, 

페이팔로는 23만 8000원이 후원되었습니다. 


아래는 바람언덕을 후원해 주신 분들의 명단입니다. 

(굵은 글씨는 12월과 1월의 후원자 명단입니다)


강유나님, 강원철님, 강정자님, 개미산책님, 건투를 바랍니다, 고덕기님, 공상근님, 구독자님, 구자민님, 권백희님, 글이희망을, 김경태님, 김문자님, 김선경님, 김선화님, 김성식님, 김승희님, 김어님김우일님, 김은수님, 김은영님, 김인진님, 김점선님, 김준명님김훈배님김혜경님, 김혜연님,  노향란님, 도상림님, 동준평화님, 레오님, 들꽃님마안진님, 문경봉님, 문성기님, 미래자원, 민가희님, 민경희님, 민족정기, 바람처럼님, 박상규님, 박석규님, 박진영님, 박주원님, 박홍수님, 박현영님박영순님, 배용섭님, 배준기님, 배철환님, 박춘수님, 블로그후원, 샤아아즈나블님석기택님, 서한승님석정도님, 소피스트님숲, 신인호님, 신종규님, 신현숙님, 신현철님, 아고라팬님아자아자, 안성진님, 양지님, 엄정림님, 엄지숙님, 여은비님, 연원선님, 염지민님, 영광홍탁, 영원, 유영훈님, 윤문수님, 윤석환님, 윤성미님, 윤한상님, 응원합니다, 이가현님, 이갑수님, 이관용님이난희님,  이석원님, 이순남님, 이석영님, 이성철님이숙연님, 이순이님, 이영문님, 이영우님, 이윤섭님, 이종구님, 이종돈님, 이종황님, 이훈남님,이희권세무회, 이인순님, 이종진님, 작은성의, 적어서 죄송, 정재영님, 정종인님정향규님, 전연숙님, 정석진님, 조문수님조영제님, 좋은글 고맙습니다, 좋은글부탁진솔한 마음님, 진영희님, 진영희리스님, 축새해-여은님, 최수경님, 최윤민님, 최찬수님, 응원합니다, 포항시민아고라님, (주)콘텐츠하다홧팅, 허우진님, 홍진규님, 홍은주님후원금, 힘내세요감사합니다힘내세요, 희망, Peter Han님Alex Kim님1만원 1년치 





성원에 감사 드립니다. ^^*


곧 총선이 다가옵니다. 

제 1야당인 더민주가 분열과 내홍의 위기 속에서 

나름 당의 중심을 잡고 선전하고 있습니다. 

아주 고무적인 흐름입니다. 

국민의당 창당으로 야권의 공멸이 예상되었습니다만

현재의 흐름을 총선 때까지 이어갈 수만 있다면

희망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닙니다. 


중요한 것은 젊은층과 중도층을 투표장으로 이끌 수 있는

정책과 전략입니다. 관건은 역시 그들의 투표 참여에 

달려 있습니다. 적절한 시기에 그와 관련한 글을 

포스팅 하도록 하겠습니다.  


다들 아시다시피 저는 글쓰기와 일을 병행하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몸과 마음이 여간 고단한 것이 아닙니다. 

거의 매일 한 편의 글을 쓰기 때문에 체력적 부담이 상당합니다. 

그럼에도 글쓰기를 멈출 수 없는 것은 

저를 후원해 주는 분들과의 약속이기도 하고, 

보다 나은 미래를 아이들에게 건네 주기 위해서 입니다. 


정치가 바뀌지 않으면 우리의 미래는 없습니다. 

갈수록 나빠져 가고 있는 여러 사회 경제적 지표들이 

이를 여실히 입증해 줍니다. 오죽하면 헬조선이라는 

극단의 신조어까지 생겼겠습니까!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정치에 관심을 가져 주세요. 

정치가 바뀌어야 우리의 삶도 바뀌고, 

우리 아이들의 미래도 밝아질 수 있습니다. 


올 한 해도 계속해서 달려 가겠습니다. 

모두들 건강하시고, 찡그리는 날보다 

웃늘 날들이 훨씬 많은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설 연휴 잘 보내십시오. 



바람부는언덕에서......






♡ 바람 언덕은 상식이 통하는 세상을 꿈꾸는 1인 미디어입니다 

♡ 여러분의 공유와 공감은 제게 큰 힘이 됩니다 

세상이 보이는 정치·시사 블로그 ▶▶ 바람 언덕 응원하러 가기 (클릭)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16.02.08 09:28 신고

    일을 병행하시면서 깊이 있는 글을 쓰기가 여간 쉽지
    않은 일임을 잘 알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바람님의 글을 읽었으면 좋겠네요
    새해 건강하시고 하시는일 뜻대로 이루어 지시길 바라겠습니다^^

6월이 시작되었습니다. 올 여름은 그 어느 때보다 무덥다고 합니다. 

저를 후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과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분들의 안녕과 건강을

기원합니다. 


다들 알고 계시겠지만 지금 전국이 메르스의 여파로 

큰 충격과 두려움에 빠져 있습니다. 

정치 시사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매번 느끼는 것이지만

이 나라 정부 정말 대책이 없는 한심한 정부입니다. 

입만 살아있는 정부, 국민을 기만하는 정부, 

그리고 국민을 겁박하는 정부가 향할 곳은 어디일까요?

이번에도 이 정부의 무능과 무책임으로 

애꿏은 국민들만 희생당할 처지에 놓여 있습니다. 

언제까지 이 한심한 정부를 두고 봐야만 하는지

분노가 치밀어 오릅니다. 


아무쪼록 더 이상의 희생자가 없기만을 바랄 뿐입니다. 


5월 결산 시간입니다. 

지난달은 제가 몸이 너무 안 좋았습니다. 

거의 한달 내내 감기 몸살에 시달렸고, 

특히 콧물과 호흡이상(제가 천식이 있습니다)을 동반한 알러지로

정말 괴로운 날들을 보내야 했습니다. 

몸이 온전치 못하니 글도 제대로 쓸 수가 없었습니다. 

또한 직장에서 후임자에 대한 인수인계로 

시간을 내기가 힘들어 많은 글들을 쓸 수 없기도 했습니다. 

이래저래 집중력이 떨어질 수 밖에 없었으니 당연한 결과입니다. 

그래서 일까요?

지난 달은 후원금이 조금 줄었습니다. 

역시 몸이 건강해야 맑은 정신으로 좋은 글을 쓸 수 있게 되고

그것을 바탕으로 후원하시는 분들도 더 많아지게 된다는 

평범한 진리를 깨닫게 됩니다. 


바라기는 액수에 상관없이 정기적으로 후원하시는 분들이 

많아지기를 희망합니다. 그렇게 되야만 제가 계획하고 있는 일들을

비로소 추진해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달 후원내역을 말씀드리겠습니다. 

먼저 농협으로는 65만9000원이 후원되었고, 

기업은행으로는 7만5천원이 후원되었으며,

페이팔로는 15만4천원이 후원되어, 

총 88만8000원이 후원되었습니다. 


지난 한달 저를 후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감사의 인사를 올립니다. 





다음 아고라에 쓴 글도 살펴보겠습니다.  


5월 한달은 총 18편의 글을 작성했습니다. 

그리고 아고라의 총 조회수는 28만2433 조회수를 기록했습니다. 

글 한편 당 1만5691의 조회수를 기록했습니다. 

아고라의 조회수로도 제 기억이 맞다면 최저 조회수가 아닌가 싶습니다. 

약 일주일 동안 제 글이 메인에 걸리지 못했고, 

그 이유를 파악하기까지 많은 조회수를 기록하지 못했습니다. 

추측으로는 아고라의 글 말미에 제 후원링크를 걸었던 것이 

문제를 일으켰던 것 같습니다. 어쩌면 이 부분도 후원금이 줄어든

영향 중의 하나일지도 모르겠습니다. ^^;;


최근 다음 아고라에 이상현상이 일어나고 있다는 느낌입니다. 

확실치는 않지만 저 뿐만 아니라 많은 게시글들의 조회수가 

예전에 비해 형편없이 떨어지는 현상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댓글의 성향이나 게시글들로 미루어 상당수의 알바들이

포진해 있는 것은 아닌가 의심이 갑니다. 

좀 더 확실한 징후가  포착되면 이 부분을 글로 한번 다루어 볼 

생각입니다. 


이번 달 역시 인수인계가 맞물려 있어서 바쁜 날들이 

될 듯 합니다. 건강도 회복하고 최선을 다해 글을 써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지속적인 관심과 성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서두에 언급한 대로 전국이 지금 메르스 공포에 휩싸여 있습니다. 

모든 분들의 안녕을 기원합니다. 모두들 강건하시기를 진심으로 

간구드립니다. 



바람부는 언덕에서...







  1. 2015.06.02 11:23

    비밀댓글입니다

  2. 참교육 2015.06.02 11:25

    대단하십니다.
    그래도 이 블로그를 사랑하시는 분들이 많아 힘이 나시겠습니다.
    더 많은 후원자들이 응원했으면 좋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windyhill73.tistory.com BlogIcon 바람 언덕 2015.06.02 11:26 신고

      격려 감사드립니다. 더 좋은 글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3. Favicon of https://doitnow61.tistory.com BlogIcon 늙은도령 2015.06.02 14:39 신고

    화이팅 하십시오.
    좋은 후원자가 많이 늘기를 바랄게요.

  4. BlogIcon 울티 2015.06.02 23:37

    앗 그러셨군요. 건강 잘 챙기시고 힘 내세요. 항상 응원합니다. 일과 글의 병행.. 정말 대단하세요! ^^

  5.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15.06.03 08:12 신고

    건강이 재산입니다
    늘 좋은 글 ..응원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