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선일보

 

아프리카 사바나에서 가장 잔인하고 살벌한 포식자는 누구일까요? 사자? 표범? 치타? 악어? 아닙니다. 초원에서 가장 섬뜩하고 무서운 동물은 바로 리카온(들개)입니다. 포식자들은 대부분 사냥을 한 후 먹잇감의 숨통이 끊어진 뒤에 식사를 하죠. 이렇게 표현하면 어떨지 모르겠습니다만, 전 이것을 사냥감에 대한 그들 세계의 예의라고 봅니다. 희생에 대한 최소한의 배려 같은 것이 아닐까 하는...

그런데 들개는 전혀 다릅니다. 그들은 사냥감을 산채로 개걸스럽게 먹어치웁니다. 제게는 그 장면이 정말이지 너무 공포스러운데요. 고통에 몸부림치는 사냥감에게 떼로 달려들어 마구 물어뜯는 모습은 정말 충격적이라고 밖에는 달리 표현할 길이 없습니다. 생각만해도 끔찍한, 그래서 자연스레 고개를 돌리게 만드는 들개 무리의 생리가 아닐 수 없습니다.

정의연과 윤미향 당선자를 향한 수구언론의 마녀사냥에 가까운 보도를 보면서 저는 들개가 사냥감을 잔혹하게 먹어치우는 모습이 떠올랐습니다. 확인되지 않은 의혹을 마치 사실인 것처럼 왜곡·날조하면서 무려 30년 동안 위안부 문제를 세상에 알리기 위해 헌신해온 한 단체와 개인의 인격과 명예를 갈기갈기 찢어놓고 있으니까요.

윤 당선인 아버지에 대해 조선일보는 ‘父에 맡기고, 7580만원 지급’이란 제목의 악의적 기사를 썼습니다. 이후 관련 내용은 일파만파로 퍼져나갔고 윤 당선인과 그의 아버지는 친인척 특혜비리를 저지른 부도덕한 인물로 낙인 찍혔습니다. 그로 인해 최저임금에도 한참은 못미치는 임금과 열악한 노동환경을 감내하고 딸의 일을 도운 아버지의 헌신은 졸지에 누더기가 돼 버렸죠.

정상적인 언론이라면 문제를 제기하기 전에 정확한 사실 관계를 면밀하게 검증했을 겁니다. 윤 당선자의 아버지가 멀쩡히 잘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컨테이너에서 쪽잠을 자면서 쉼터 경비와 건물 관리, 청소, 수리 등 온갖 궂은 일을 도맡아왔다는 사실을 인지했다면, 7년 동안 7580만원을 받고 일해왔다는 사실을 알았다면 도저히 이런 기사는 쓸 수 없었겠죠.

아니 어쩌면 이마저도 순진한 생각일지도 모릅니다. 조선일보라면 설령 이같은 사실을 파악했다 해도 저렇게 썼을 가능성이 아주 높으니까요. 만약 수구보수단체에서 똑같은 문제가 발생했다면, 최저임금도 안 되는 급여를 주면서 노동력을 착취했다는 논조로 기사를 썼을 겁니다.

윤 당선자가 경매로 구입했다는 아파트 문제만 해도 그렇습니다. 곽상도 미래통합당 의원이 의혹을 제기한 이후 수구언론은 아파트를 구입한 자금의 출처에 의구심을 표하는 논지의 기사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그런데 저는 30년 가까이 시민운동을 해온 윤 당선자의 아파트 구입 자금 2억 6000만원의 출처보다 탈북 이후 4년 동안 무려 18억원의 자산가가 된 태영호의 재산증식 방법이 더 궁금합니다. 최초 이 의혹을 제기한 곽 의원이 수년 동안 어떻게 몇 십억원에 달하는 재산을 불려왔는지가 더 알고 싶습니다. 윤석열 장모가 몇 개월만에 어떻게 50억원의 시세차익을 얻었는지, 김성태의 자녀가 KT에서 어떤 특혜를 받았는지, 권성동이 강원랜드 부정청탁에 어떻게 개입돼 있는지, 나경원 자녀 특혜 의혹은 어찌 돼가고 있는지가 더 궁금합니다.

그런데 이 나라 언론은 참 희안합니다. 그런 이슈들은 관심조차 없습니다. 그저 자신들이 원하는 이슈를 선택해 기사를 쓰고, 자의적으로 해석하고, 없는 사실까지 왜곡해 버릴 뿐입니다. 정의연과 윤 당선자에게 아무런 허물이 없다고 말하려는 것이 아닙니다. 회계관리에 불투명한 부분은 없었는지, 위안부 할머니들과의 소통에는 문제가 없었는지, 단체를 운영함에 있어 오해의 소지는 없었는지 등을 세밀히 살펴 변화의 계기로 삼아야겠죠.

그러나 그것과 지금 벌어지고 있는 수구언론의 집단 린치는 결이 전혀 다릅니다. 공정하고 합리적인 비판과 악의적이고 맹목적인 비난은 엄연히 차원이 다른 문제이니까요. 수구언론이 왜 무차별적으로 '윤미향 죽이기'에 나서고 있는지 그 본질을 잘 헤아려야 한다는 뜻입니다. 아무 생각없이 부화뇌동하다가는 배가 산으로 가기 십상입니다. 실체조차 불확실한 빈대 하나를 잡겠다고 초가삼간까지 태워서야 쓰겠습니까.

☆ 아, 그리고 하나 더. 정의연과 윤미향 당선자가 묻지마 의혹 제기에 앞장서고 있는 수구언론과 통합당보다 더 도덕적이라는 것에 제 이름을 걸겠습니다. 정의연과 윤 당선자의 몸에 티가 묻었다면, 잔악무도하기 짝이 없는 수구언론과 통합당의 몸은 똥범벅입니다. 그런데 지금 누가 누구에게 돌을 던지는 겁니까?

 

 

'기레기' 고발 사이트가 만들어졌습니다 .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Mygiregi.com

 

♡ 세상을 향한 작은 외침..'바람 부는 언덕에서 세상을 만나다'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20.05.21 09:06 신고

    공감합니다
    물이 반 남았다는 사실 보도를 하지 않고
    물이 반 밖에 남지 않았다
    물이 반이나 남았다 라고 사견이 들어간 왜곡 보도를 하고 있습니다.
    언론이 아닙니다. 그야말로 ~레기입니다

  2. Favicon of https://makefun.tistory.com BlogIcon RICHARD AN 2020.05.21 18:47 신고

    격하게 공감합니다.
    더불어 민주당 일해라~~

  3.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20.05.21 19:44 신고

    일본에 은혜를 입은 자들...
    친일의 후예라는 본색을 드러내는 게지요.
    당장 소녀상 철거하라고 난리리입니다.

  4.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20.05.22 05:58 신고

    그러게요.
    뭐 묻은 개...나무라는 격...ㅠ.ㅠ

    잘 보고 갑니다.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20.05.29 10:31

    윤미향은 당연히 감방 가야죠... 할머니들 팔아먹었으니... 그리고 윤미향도 무섭지만 더 무서운건 정말로 '수구언론' 이 원하듯 물 흐리기에 성공해서 위안부 및 기타 전쟁범죄 관련 배상활동이 올스탑 되는거라는 사실에는 동감합니다.

    그리고 하나 더 덧붙이자면... 리카온의 사냥 방식이 무자비해 '보이는' 이유는 리카온이 약해서 입니다. 사자, 표범처럼 기습해서 척추를 끊을 정도로 날렵하지도 않고, 갯과동물답게 치악력이 세긴 하지만 하이에나처럼 뼈를 부술 정도는 아닙니다. 집요하게 쫓고, 상대가 피를 흘리든, 내장을 쏟듣 공격해서 쓰러뜨리는 근성과 집요함만이 리카온이 가진 무기입니다. 사람의 잣대로는 무자비하지만, 걔네들 세상에서는 처절한 '생존' 의 방식입니다.

 

역시나 '법치주의 바로 세우기 행동연대'(법세련)이군요.

일전에 법세련 관련해서 글을 쓴 적이 있는데, 

그 중 일부를 옮겨봅니다. 

 

"법세련은 이종배 전 '사법시험 존치를 위한 고시생 모임' '공정사회를 위한 국민모임' 대표가 주도하는 보수시민단체로 알려져있을 뿐, 정상적인 시민단체라면 갖추고있어야 할 설립목적이나 강령 등 기본적인 정보조차 없는 정체불명의 단체다. 한마디로 유령보수단체인 것.

그런데 실체없는 이 단체의 활약상은 실로 눈이 부실 지경이다. 조국 전 법무부장관 관련 각종 고소고발은 물론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최강욱 열린민주당 당선인,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송인권 판사, 추미애법무부장관, 유은혜 교육부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 등 여권 인사들을 상대로 고발을 남발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TV조선과 채널A에 대한 재승인 보류는 언론탄압이자 국민의 알권리 침해라며 한상혁 방통위원장의 사퇴와 재승인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기도 했다.

이뿐만이 아니다. '사법시험 존치를 위한 고시생 모임' '공정사회를 위한 국민모임' 대표이기도 한이종배는 조국 장관 사퇴 요구 및 고발, 정경심 교수 고발, 유은혜 장관 사퇴 촉구, 심상정 낙선 운동 등 제1야당인 미래통합당의 돌격대나 다름 없는 행각을 이어가고 있다." 

 

실체불명의 수구우익단체 등이 앞장서고

수구언론과 통합당 등이 가세해

정의연과 윤미향 당선인을 인민재판하듯 몰아세우고

있습니다. 이 정도면 거의 죽기살기로 매달리고 있는 셈인데요.

 

관련해 궁금한 건 법세련 같은 단체는 

과연 어떻게 운영되고 있나 하는 겁니다. 

얼마 전 국세청이 시민단체 운영실태 조사에 들어가겠다고 밝힌 바 있죠.

정말 이 기회에 모든 시민단체들의 실태 파악에 나섰으면 합니다. 

그러면 알게 되겠죠. 정의연이 어느 정도 수준인지를.

 

이 참에 다 깝시다. 

정의연을 고발한 법세련도 똑같은 잣대로 검증을

받아야 할 겁니다. 

그래야 객관적이고 상대적인 평가를 할 수 있는 것이니까요.

국세청은 어서 전수조사에 나서기를 바랍니다.

이 사태를 지켜 보는 많은 이들이 원하고 있습니다. 

 

 

'기레기' 고발 사이트가 만들어졌습니다 .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Mygiregi.com

 

♡ 세상을 향한 작은 외침..'바람 부는 언덕에서 세상을 만나다'

 

  1. Favicon of https://captainkorea83.tistory.com BlogIcon 그랜드슬램83 2020.05.19 11:58 신고

    국세청의 옥새를 누가 쥐고 있는거죠.. 속히 일을 해야 할 거 아닌가요~~!

  2.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20.05.19 13:35 신고

    할머니들을 비판히고 싶지는 않지만 조용히 대표를 불러 여차여차해 불편하다든지 힘들다고 대화로 풀어갔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 그런생각이 듭니다. 수구세력들, 찌라시들에게 빌미를 줘 시민단체까지 분열시킨다는 것을 할머니들이 모르고 계실까?

  3.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20.05.20 06:05 신고

    진실이 얼른 밝혀져야할 듯..
    잘 보고갑니다.

  4.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20.05.20 06:48 신고

    다 까발렸으면 합니다.

+ Recent posts